펼치는 것은 끝이 있지만, 접는 것은 끝이 없다. There is an end to unfolding, but there is no end to folding

20,000원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황은영ㅣ88쪽ㅣ140 X 180mmㅣ디지털 인쇄. PUR제본ㅣ2023. 06ㅣ20,000원

Hwang Euyoungㅣ88pagesㅣ180 X 185mmㅣDigital Print. PUR bindingㅣ2023.06ㅣ20,000won
페이스북
카카오톡

In this book, I took pictures of the process of unfolding and folding a piece of paper. And then I arranged the unfolding sequence in the first part of the book and the folding sequence in the second part. But the folding sequence never ends. We can fold a piece of paper endlessly in theory. At a point, we can’t see the process of folding paper but it continues. We can imagine it. The title of the book, which speaks about the process of folding, still works. The photo images documenting the process however, don’t work anymore at some point. From this point, our perception of the folding doesn’t match the images. But in the unfolding sequence, there isn't this contradiction. Because the final image of unfolding is a physically clear unfolded piece of paper.

 

 

 

 

 

 

 

 

 

배송료 3,000원

10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배송업체 및 기간

우체국택배 

주문일(무통장 입금은 결제 완료일)로부터 2-5일 소요되며, 주말 및 공휴일은 배송기간에서 제외됩니다. 2일 이내에 입금 확인이 되지 않으면 주문이 취소됩니다.

교환 및 환불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 kkamanke@kkamanke.kr로 문의해주세요.

포장을 뜯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교환 및 환불 가능합니다. (단, 제품의 하자에 의한 교환이 아닌 경우 왕복 배송비 구매자 부담)

펼치는 것은 끝이 있지만, 접는 것은 끝이 없다. There is an end to unfolding, but there is no end to folding

20,0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
페이스북
카카오톡
floating-button-img